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내분비질환

당뇨병

  • 진단 기준
  • 정상혈당
  • ① 최소 8시간 이상 음식을 섭취하지 않은 상태에서 공복 혈장혈당 100mg/dL미만
    ② 75g 경구포도당부하 2시간 후 혈장혈당 140mg/dL미만
  • 당뇨병(①,②,③인 경우 다른 날 동일한 검사를 반복하여 확인한다.)
  • ① 당화혈색소 ≥ 6.5% 또는
    ② 8시간 이상 공복혈장혈당 ≥ 126 mg/dL 또는
    ③ 75g 경구포도당부하검사 후 2시간 혈장혈당 ≥ 200mg/dL 또는
    ④ 당뇨병의 전형적인 증상(다뇨, 다음, 설명되지 않는 체중감소)과 임의 혈장혈당 ≥ 200 mg/dL
  • 당뇨병 고위험군
  • ① 공복혈당장애 : 공복혈장혈장 100-125 mg/dL
    ② 내당능장애 : 75g 경구포도당부하 2시간 후 혈장혈당 140-199 mg/dL
    ③ 당화혈색소 5.7-6.4%
  • 성인 제2형 당뇨병 선별과 진단
  • 선별검사 : 공복혈당, 경구포도당부하검사 혹은 당화혈색소
  • 공복혈당 100-109 mg/dL 또는 당화혈색소 5.7-6.0%인 경우 매년 공복혈당 및 당화혈색소 측정
  • 공복혈당 110-125 mg/dL 또는 당화혈색소 6.1-6.4%의 경우 경구당부하검사
  • 제2형 당뇨병의 예방
  • 당뇨병 고위험군(공복혈당장애, 내당능장애, 당화혈색소가 5.7-6.4%인 경우)에서 생활습관개선(식사와 운동요법, 체중감소)를 통해 당뇨병 발생을 감소시킬 수 있다.
  • 비만한 고위험군 : 5-10% 체중감량, 1주일에 150분 이상 중등도 강도의 운동
  • 혈당조정의 목표
  • 제2형 당뇨병환자의 혈당조절 목표는 당화혈색소 6.5%미만
  • 자가혈당측정시 목표는 공복혈당 80-130 mg/dL, 식후혈당 < 180 mg/dL
  • 자가혈당측정은 식전과 식후 2시간, 취침전, 운동 전후, 저혈당 시 측정
  • 저혈당의 관리
  • 15-20g의 단순당질은 20분 안에 혈당을 약 45-65 mg/dL 올릴 수 있으므로 대부분에서 증상이 소실된다.
  • * 단순 당질 15-20g 에 해당하는 음식의 예
    ① 설탕 한 숟가락(15g)
    ② 꿀 한 숟가락(15ml = 한 큰술)
    ③ 쥬스 또는 청량음료 3/4컵(175ml)
    ④ 요구르트(65ml 기준) 1.5개, 요플레(100g 기준) 1개
    ⑤ 사탕 3-4개
  • 야간 저혈당을 예방하기 위해 잠자기 전 혈당은 100-140 mg/dL 정도로 유지하도록 한다.
    이보다 낮은 경우 스낵이나 우유 한잔(또는 과일 1교환단위)정도의 간식을 섭취할 수 있다.
  • 고혈압 관리
  • BP ≥ 140/85이상인 경우 치료적 생활습관교정과 함께 즉각적인 약물치료 시행
  • ACE, ARB, CCB등 사용
  • ACE, ARB, Diuretics 사용시 첫 2개월이내 Cr, K 모니터링한다.(기저치 대비 30% 이내로 상승하고, 혈중 칼륨이 5.5mEq/L이상 증가하지 않으면 약을 중단할 필요는 없다.)
  • 이상지질혈증 관리
  • 혈청 지질검사를 당뇨병 진단 시 및 매년 1회 이상 시행한다.
  • LDL 콜레스테롤 100 mg/dL 미만으로 조절한다.
  • 심혈관질환이 있거나 심혈관질환 고위험군인 당뇨병 환자의 경우 LDL 콜레스테롤 70mg/dL 미만으로 조절한다.
  • 복용가능한 최대 스타틴 용량에도 지질목표치에 도달하지 못한 경우, 기저 LDL 콜레스테롤의 30-40% 감소를 또 다른 목표치로 사용한다.
  • 중성지방 150 mg/dL 미만, HDL 콜레스테롤은 남자에서 40 mg/dL 초과, 여자에서 50mg/dL 초과로 조절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항혈소판제
  • 심혈관질환 위험도가 높은 제2형 당뇨병환자(10년 위험도 > 10%)는 일차예방을 위해 아스피린(100 mg/day)을 포함한 항혈소판제의 사용을 고려한다.
  • 다른 복합위험인자를 동반한 제2형 당뇨병환자(10년 위험도 5-10%)는 임상적 판단에 따라 아스피린 사용을 고려한다.
  • 심혈관질환을 동반한 제2형 당뇨병환자에게서 아스피린 과민반응이 있는 경우 대신 클리피도그렐(75 mg/day)을 사용한다.
  • 말초동맥질환 예방에 있어서 클로피도그렐이 아스피린에 비해 우수하다.
  • 당뇨병과 합병증
  • 심혈관질환 위험인자 평가 및 치료
  • (1) Framingham Risk Score를 사용한다.
    (2) 증상이 없는 환자들에게서 관상동맥질환에 대한 선별검사는 권장되지 않는다.
    (3) 전형적인 또는 비전형적인 심장증상 그리고 휴식시 심전도 결과가 비정상 소견을 보이는 환자는 심장검사가 필요하다.
    (4) 증상이 없고 심혈관질환의 위험요소가 적은 환자에서 선별검사를 시행할 때에는 운동부하검사가 적당하다.
    (5) 전형적인 협심증 증상이 있거나 심전도에서 Q파를 보이는 경우에는 심실기능과 허혈범위의 정량적인 정보를 얻기 위하여 스트레스 심장스캔검사나 스트레스 심초음파 검사가 권장된다.
    (6) 말초혈관질환 선별검사로 발목위팔지수(Ankle-Brachial Index)를 우선적으로 고려한다.
    (7) 심혈관질환 환자의 경우 아스피린, 스타틴, 안지오텐신전환효소 억제게 사용을 권고한다.
    (8) 심근경색 병력이 있는 경우에는 최소한 2년 이상 베타차단제를 사용한다.
  • 당뇨병성신증 선별 및 치료
  • (1) 중등도알부민뇨(30-299 mg/24hr)와 중증알부민뇨(≥ 300 mg/24hr) 치료는 임신기간을 제외하고는 ACE나 ARB를 사용한다.
    (2) 당뇨병성신증 환자에서 단백질 섭취의 과도한 제한(0.8g/kg/day 이하)은 권고하지 않는다.
    (3) 치료에 대한 반응과 질병의 진행을 평가하기 위하여 알부민뇨 검사를 지속적으로 시행하는 것이 좋다.
    (4) 요알부민배설의 변동성 때문에 6개월 동안 3회의 검사에서 적어도 2회 이상 증가되어 있어야 단백뇨라고 확진 할 수 있다.
    (5) eGFR 계산 방법으로는 MDRD법이 1차적으로 권고된다.
  • 당뇨병성신경병증 선별 및 치료
  • (1) 당뇨병성말초신경병증의 선별검사로 10 g 모노필라멘트검사, 소리굽쇠검사, pinprick검사, 발모반사검사 등을 시행할 수 있다.
    (2) 당뇨병 진행단계에서 기립저혈압, 휴식 시 심계항진 등의 증상이 있으면 심혈관계자율신경병증에 대한 선별검사를 시행하는 것이 좋다.
  • 당뇨병성망막병증 선별 및 치료
  • (1) 당뇨병 최초 안과검사 이후에 매년 정기적인 검사를 받는다. 초기검사에서 정상 소견을 보일 경우 매2년마다 검진한다.
  • 당뇨병과 발 관리
  • (1) 대부분의 말초동맥질환 환자들은 증상을 호소하지 않으므로 선별검사로 발목위팔지수검사 시행을 고려할 수 있다.
    (2) 심각한 파행이 있거나 발목위팔지수가 비정상(0.9 이하)인 경우 추가적인 혈관검사를 시행하고 운동, 약물치료와 수술을 고려할 수 있다.

갑상선질환

골다공증